종합    정치    경제/교육    기획특집    시정/의정    사회    문화/스포츠    인물과인물    칼럼ㆍ연재        동정   결혼   인사   부음   대학뉴스
포토뉴스
전체기사
기사검색
네티즌토론
이슈여론조사
추천맛집기행
웃음한마당
Today21소개
구독신청
광고안내
시민기자석
독자의소리
알립니다
이광필의 세상보기
    Home > 사회
천안시 공동육아나눔터 이용객 매년 급증
자녀돌봄·육아정보 나눔 장소 제공...나눔장터, 부모교육 등 운영
천안시 제공.

천안시 공동육아나눔터가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.

천안시가 위탁해 운영하는 천안시건강가정지원센터에 따르면 맞벌이 부부가 늘고 공동육아에 대한 관심과 필요가 급증하며 공동육아나눔터의 이용자가 2008년 개소한 이래 매년 증가하고 있다.

이용자수는 지난해 12월 말 기준 1만8211명으로 전년대비 2044명(12.64%) 증가했다.

각 연도별 이용자 수를 보면 ▲2015년 1만6167명(전년 대비 15.75%) ▲2014년 1만3967명(전년 대비 13.13%) ▲2013년 1만2346명(전년 대비 40.04%) ▲2012년 8816명(전년 대비 59.30%) ▲2011년 5534명 (전년 대비 45.21%) ▲2010년 3811명이었다.

공동육아나눔터는 자녀돌봄 및 육아정보 나눔의 장소를 제공하고 나눔장터, 부모교육, 부모-자녀가 함께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체험활동 기회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.

그동안 나눔터는 부모들의 소통 공간으로 활발하게 이용돼 가족 및 지역사회가 갖고 있는 양육부담에 대한 해소의 장이 됐다.

부모-자녀간의 관계개선, 부모들 간 정보 공유와 교류활동 도모, 자발적 나눔 문화를 확산하는 효과를 보였다.

또 돌봄활동을 포함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인적·물적자원을 연계한 다채로운 활동을 전개해 가족단위별로 발생할 수 있는 양육활동에 대한 비용 절감과 함께 가족양육친화적 사회환경 조성에 기여했다.

공동육아나눔터는 2008년 성정동(본센터), 2010년 불당동A(동일하이빌), 2011년 백석동(주공11단지), 2015년 쌍용동(주공9단지), 용곡동(용곡세광1차), 2016년 신부동(지역사회교육협의회), 불당동B(불당이안) 등 총 7개소가 기관의 특성에 따라 운영되고 있다.

올해는 육아나눔터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천안형 마더센터 출범을 준비하고 있고 2018년까지 3개의 나눔터를 추가해 10개소를 운영할 계획이다.

이에 현재 활동하고 있는 활동가들에 대한 지속적인 역량강화 교육과 인적 물적 자원을 적극 발굴해 지역주민들의 니즈를 충족할 수 있는 주민자치적 공간이 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.

시 관계자는 “천안시 공동육아는 전국 최대 개소수와 최고의 프로그램 및 운영 노하우를 자랑하고 있다”며 “공동육아가 꽃피는 도시로 거듭나는 천안을 기대해 달라”고 말했다.

공동육아나눔터는 12세 이하의 자녀가 있는 천안 시민 누구나 이용 가능하며 이용 및 문의는 천안시건강가정지원센터(070-7733-8307)로 하면 된다.

 
입력 : 2017/02/05   이지성 기자
   금강일보바로가기   트위터기사보내기  

기사에 대한 의견
번호   글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반대
등록된 글이 없습니다.
 

로그인 | 회원가입 |

 
  최근인기기사


종합 | 정치 | 경제ㆍ교육 | 기획ㆍ특집 | 시정ㆍ의정 | 사회 | 문화ㆍ스포츠 | 인물과인물 | 칼럼ㆍ연재 | 동정 | 결혼 | 인사 | 부음
Today21 소개 | 구독신청 | 광고안내 | 시민기자석 | 개인정보보호정책
정기간행물등 사업등록증) 등록번호:충남, 아00201 등록년월일:2013. 9. 30 제호:천안뉴스투데이 발행인:이지성 편집인:한경묵
E-Mail: lee-3600@hanmail.net / 330-952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버들로 153(2층) / Tel.041-572-4844
Copyright by Cheonan news Today All Rights reserved.